#1 자궁 Womb

Monologue | 2010.11.16 12:54
사용자 삽입 이미지
Raylene, Womb, Orlando, 2006

어머니의 품에서는,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Raylene, Womb, Orlando, 2006

아버지의 어깨에서는,



또 다른 자궁과도 같이

절대적인 안도와,
달콤한 위로,
눈물이 날 것 같은 그리움의 냄새를 맡을 수 있다.

문득 어머니의 가슴에 얼굴을 묻고 울고 싶어졌다.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Monologu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#31 6 애비뉴의 광고 Ad, 6th Avenue  (0) 2011.02.28
#21 Stephanie's Living Room  (0) 2010.11.24
#1 자궁 Womb  (1) 2010.11.16
#16 Swing Lamps (the decisive pendulum*)  (2) 2010.09.20
#6 Chloe, the pinky nose.  (2) 2010.09.04
#28 Minetta Lane  (0) 2010.08.31
by|비회원


티스토리 툴바